전체메뉴 닫기

전체 카테고리

일본 산켄전기, 한국에서 고용안정 약속 일본에서는 불법적 청산 결정 > 지역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새로운 역사의 장을 여는 전국금속노동조합
18만 금속노조!
일체성 강화!

금속뉴스

지역소식

경남 | 일본 산켄전기, 한국에서 고용안정 약속 일본에서는 불법적 청산 결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경남지부 작성일20-07-13 14:57 조회269회

본문

982877657_scRetlXM_5BC5A9B1E2BAAFC8AF5DD
 

한국산연 일본본사인 산켄전기가 이사회를 개최해 불법적으로 한국산연 해산 및 청산을 결정했다특히 지난 4월 LED조명기구 사업을 생산종료 한 후에도 한국산연 사측은 해당이 없다며 발뺌을 해 왔다한국산연지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해산 및 청산결정 소식을 접했으며한국사장은 현재도 본사 결정을 알리지 않고 있다.

 

지회는 13일 한국산연 앞에서 기습적 한국공장 청산 결정 철회하고 공장 정상화 이행하라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지회는 산연 노사는 지난 7일 고용안정을 위한 교섭을 합의하고지난 8일에는 고용안정 교섭까지 개최하고 차기 교섭일자도 잡았다며 그런데 본사는 9일 일방적으로 해산 및 청산을 결정하고 홈페이지에 게시했다고 분노했다.

 

이는 불법이다지회 단체협약 제44조는 사측의 결정과 관련한 상황이 있을 경우 6개월 전 이를 통보하도록 되어 있다그러나 사측은 LED사업부문 생산종료가 결정된 후에도 해당사항이 없다며 발뺌해 왔고통보도 하지 않았다더구나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조합과 합의 후 결정하게 되어 있지만 어떠한 협의도합의과정도 없었다.

 

홍지욱 금속노조 경남지부장은 일본자본인 산켄전기는 지난 시기에도 한일간의 관계를 깨뜨려가면서까지 한국법을 무시하고 불법을 자행했다며 우중 속 기자회견이지만 암울함을 넘어 분노가 치닫는다악랄한 자본의 태도를 폭로하고지부가 함께 대응할 것이라 밝혔다.

 

김은형 한국산연지회 지도위원은 산켄전기는 지난 95년에도 생산거점 철수를 결정하고 민주노총만 탈퇴하면 정상화 시키겠다는 거짓말을 했으며지난 2007년에도 생산거점 철수를 결정하고 중국에서 물량을 갖고 오겠다고 거짓말을 해 왔다며 매년 거짓말로 정리해고가 먹히지 않자 청산까지 결정했다주주총회 결정도 바꿔낸 우리다결사항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회는 일본 산켄전기 본사는 한국공장인 한국산켄을 두고 타회사의 지분 100%를 인수하기 위해 160억원을 투자했고최근 2020년 3월 산켄전기 결산자료를 보면 엄청난 흑자를 내고 있다며 일본 산켄전기 본사가 한국 자회사인 한국산켄을 해산 및 청산을 위해 철저히 준비했다고 비판했다.

 

지회는 불법적인 해산 및 청산결정 철회 단체협약 준수 합의서 이행 흑자철수 중단 인수한 자본과 물량을 한국산연에 배치할 것을 요구했다지회는 13일부터 공장 앞에 천막농성장을 설치하고 농성에 돌입했다.